20대 30대 세대의 77%가 독립하지 않고 부모에게 경제적으로 의존하는 ‘캥거루족’인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채용플랫폼 ‘캐치’가 2030세대 1,903명을 대상으로 지난 1~5일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7%는 “부모님께 경제적으로 의존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응답자 56%는 독립하지 못한 가장 큰 이유로 ‘안정적인 수입의 부재’를 꼽았다. ‘생활비 부담’ 17%, ‘독립 필요성을 느끼지 못함’ 13%, ‘부모님이 경제적으로 어려움’ 7% 순이었다.

부모에게 경제적으로 의존하고 있다고 밝힌 응답자의 87%는 추후 여건이 되면 독립할 계획이 있다고 밝혔다.

독립을 생각하는 시기는 ‘취업 후’가 53%로 가장 많았다. 취업 1~3년 후 28%, 취업 3~5년 후 13% 등 응답이 뒤를 이었다. 결혼할 때까지 독립할 생각이 없다는 응답자는 6%였다.

진학사 캐치의 김정현 부문장은 “20, 30대 청년 다수가 여전히 부모에게 경제적으로 의존하고 있지만 이들 대부분은 취업 후 독립할 계획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요즘 청년들의 독립 의지가 부족하다기보다 취업난으로 수입이 안정적이지 않아 캥거루족이 된 사례가 많다는 걸 보여준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팀 최가영 기자

YTN 최가영 ([email protected])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document).ready(function () {// 이벤트 배너 적용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