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플라즈맵)[이데일리 김진호 기자]바이오 플라즈마 딥테크 기업 플라즈맵(405000)이 지난 19일 오스템임플란트에 플라즈마 멸균기 공급계약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플라즈맵에 따르면 2023년부터 오스템임플란트와 신제품 공급 논의를 시작했다. 회사가 개발한 최신 제품인 ‘스터링크 라이트 플러스’(STERLINK lite plus, 해외 브랜드명 STERLINK U510)가 같은해 말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를 획득하면서 관련 논의가 깊어졌다는 설명이다. 플라즈맵은 해당 제품을 4월 말부터 오스템임플란트에 공급할 예정이다.

임유봉 플라즈맵 대표는 “국내 최대 치과기업 오스템임플란트와의 공급계약에 성공하며 다시 한 번 플라즈맵의 기술경쟁력을 인정받았다”며 “글로벌 최대 규모의 치과 기업들도 최근 플라즈맵의 멸균기 제품에 대한 도입 검토를 시작했고 글로벌 기업들과 임플란트 표면처리 솔루션 및 새로운 플라즈마 자극치료 솔루션에 대해 협력 중” 이라고 전했다.

한편, 플라즈맵의 의료용 저온 플라즈마 멸균기 ‘스터링크’는 2021년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2등급 의료기기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 비미국계 회사가 개발한 소형 멸균기 중 처음으로 FDA의 허가를 받으며 화제를 모은 셈이다.

# 플라즈맵# 오스템임플란트# 멸균기# 스터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