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공지유 기자] 이스타항공이 7월 1일부터 인천-삿포로(신치토세) 노선에 취항한다고 25일 밝혔다.(사진=이스타항공)이스타항공의 인천-삿포로 노선은 주 7회 매일 운항할 예정이다.

운항 스케줄은 오전 7시 40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10시 20분에 신치토세 공항에 도착하고, 현지에서는 오전 11시 20분에 출발해 오후 2시 10분에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이스타항공은 이번 인천-삿포로 노선 취항으로 7월 기준, 모두 17개 노선을 운항하게 됐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삿포로는 7~8월에도 평균 온도가 낮아, 특히 여름철에 우리나라의 무더위를 피해 많이 찾는 선선한 여행지”라며 “여름에는 라벤더와 맥주 축제로도 유명한 만큼, 이스타항공의 이번 취항이 많은 분들께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스타항공은 인천-삿포로 취항을 기념해 다음달 초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