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공지유 기자] 제주항공은 29일부터 우리나라를 여행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제주항공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규 영상 콘텐츠인 ‘안녕하세요 J플래너’를 선보인다고 밝혔다.(사진=제주항공)‘안녕하세요 J플래너’는 고객 참여형 유튜브 콘텐츠로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여행객과 제주항공 승무원으로 구성된 출연진이 각자의 취향과 관심사에 맞춰 우리나라의 관광지, 숙소, 맛집 등을 선정해 여행을 하며 교류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외국인 여행객과 승무원이 계획 단계에서부터 실제 여행까지 모든 과정을 함께하며 공유하는 양방향 소통을 통해 보다 깊이 있는 여행의 경험을 제공하는 점이 특징이다. 또 기존 영어 자막에서 일본어, 중국어(번체·간체), 베트남어 자막을 추가 지원한다.

제주항공은 국내는 물론 해외 시청자들을 대상으로 대한민국 곳곳에 숨어있는 흥미롭고 실질적인 여행 정보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한국 여행의 즐거움을 공유할 수 있는 콘텐츠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며 “해외에 잠재된 한국 여행 수요를 이끌어 냄으로써 한국관광 활성화에도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사진=제주항공)